요즘 대전에도 “핫플” 이라는 가게들이 몇몇 들어선다.

홍미당도 서울에서 유명한 빵집인듯 한데 공중파의 맛집으로 소개될만큼 유명한듯 하다. 잠시 검색해 보니 요즘 같은 혹한의 날씨에도 줄이 엄청나고 구매량을 제한할 만큼 유명세를 날리는곳인듯한데 대전은 아직까지 그정도는 아니었다.

위치도 독특했다. 대전에 40여년을 살았어도 전혀 감이 안오는 위치에다가 실제로 가보니 그럴만하다 대전 당진간 고속도로가 지나가는 위치에 바로 앞은 개발제한 구역인듯 보였다.

물론 이곳도 유명세를 타고 있는지 주차할곳이 없었다. 큰 교회와 주차장을 같이 쓰던데 난장판

몇몇 유명하다는 제품을 먹어봤는데 별 차이는 못 느끼겠고 자리가 없어서 (부족해서) 서서 기다리거나 매장에서 떠나는 경우도 많았다.

대전 하기동 카페 어거스트 “홍미당”
태그: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